누런개

저자
조르주 심농 지음
출판사
열린책들 | 2011-06-20 출간
카테고리
소설
책소개
5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 5억 독자가 읽은 작가 ...
가격비교 글쓴이 평점  

도서정가제때 필립 k 딕 처럼 조르주 심농책 세트도 질러버린지라,이거도 간간히 쓰고 적고해야 될 것 같다.


조르주 심농의 시리즈 5권, 누런 개의 시작은 항구의 어둑하고 씁쓸한 분위기를 보여주더니,

사람이 쓰러지고, 그 주변에 낯선 사람과 누런 개가 있는 장면을 보여주며 시작한다.

일반적인 이야기라면 낯선 사람과 누런 개의 정체를 밝혀나가는 이야기가 주가 되거나, 사건의 진실등을 찾아나가는 것에 중점을 두었겠지만,메그레 시리즈는 다르다. 범인의 이야기보다 더 큰 비중을 둔 것은 주변의 분위기이다.

상황 하나하나마다 하이에나처럼 달려들어 기사를 적어대는 기자들, 주변 이야기에 밀려 거들먹거리며 사건해결을 하라며 경찰을 닦달해대는 시장. 나약하고 공포에 지배된 엘리트 의사, 누런 개를 보자 개에게 총을 쏘며 혼돈에 빠진 사람들, 그리고 이 모두를 아우르는 부두의 분위기들까지.이야기는 당대의 시각으로 본 인간의 문제 자체를 그려내고 있다. 드러나는 사건의 결말은 기본적인 사회적 문제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한다. 벌써 다른 시리즈가 기대된다.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