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짐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9.02 요짐보 - 요즘의 매력적인 반 영웅들의 시작
요짐보
감독 구로사와 아키라 (1961 / 일본)
출연 미후네 도시로,나카다이 타츠야
상세보기


오랜만에 수첩을 뒤적거리다가 요짐보를 봤던 기록을 발견했습니다.
그러니 한번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학교에서 요짐보를 발견했습니다.
요짐보. 구로사와 아키라감독의 명작품들중 하나이자 해외 개봉을 노리고 만든 최초의 작품이죠.
해외진출이 성공적이였냐고요? '엔다이아~'로 유명한 '보디가드' 에서 요짐보를 보는 장면이 나올 정도로 영향을 끼쳤다고만 말씀드리죠. 

우선 스토리부터 이야기해보죠.

악인의 무리들이 두 패거리로 나누어져 싸움을 일삼고 있는 야도비 마을에  한 마을에 칼잡이 한명이 나타납니다.
그의 이름은 구와바타게 산주로(라지만 바깥의 경치를 보고 즉석에서 지은 이름이라 일단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두 집단은 그를 요짐보(보디가드)로 두려고 하지만 그는 제멋대로 행동합니다.
두 패거리를 들리더니 한쪽에 붙어서 돈을 맛본뒤 다시 다른 패거리에게 붙고 두 패거리를 이간질 시키기도 하고 싸움도 붙이는 등 이런저런 몹쓸짓을 합니다. 도저히 사무라이라고 볼 수 없는 사람이죠.
하지만 알고보면 그도 꽤 착한 사람입니다. 가족들을 풀어주고. 패거리의 사람들을 하나하나 처리하죠.
그러던 도중 총을 든 사내, 노스케가 이 마을로 오게 됩니다. 그 사내는 이 패거리간의 싸움을 더욱 악화시키죠. 

뭐. 이야기는 이까지하고. 일단 이 작품속에 등장하는 케릭터들이나 이야기 갈등구조들이 매우 새련되었습니다.
우선 주인공인 산주로는 미후네 토시로라는 '구로사와 아키라 감독의 아이콘' 이라 불리는 배우가 열연했습니다.
이야기가 시작할때 길을 이리저리 해매는 그의 모습만 봐도 그 케릭터가 어떤 인물인지 알 수 있을정도였죠.
그리고 그의 라이벌로 나온 노스케도 사무라이에 리볼버 권총과 목도리라는 매우 기묘한 구성을 가지고 있지만. 그러한 구성을 연기라는 능력으로 능히 커버해냅니다.
또한 식당의 노인장 곤지역활도 전형적이지만 매우 효과적이였습니다. 
마을에 대한 설명 및 이야기의 흐름을 짚어주고, 주인공에게서 인간적인 면을 이끌어내는 역활까지 했죠.
갈등만 보자면 요즘사람들이 보는 갈등의 흐름부분에서는 조금 애매한 부분이 있습니다만 전체적으로 봐서는 매우 좋습니다. 


또 카메라 구성과 효과가 요즘영화 못지않게 좋습니다.
'외워서 감으로 돌린' 탈출장면은 박진감이 넘쳤고, 산주로가 두 패거리가 싸우는 장면을 탑위에서 구경하는 장면도 매우 깔끔했죠. 그리고 마지막 싸움장면은 무조건 슬로우모션이나 여러 쇼트로 액션장면을 돌린다고 액션이 사는건 아니란것을 멋지게 보여줬죠.

그리고 일일히 다 말하기 힘든 구석구석에 보이는 치밀한 소품과 구성까지
(예를 들면 주인장이 산주로를 숨겨줬던 발은 그 발이 나오기 예전에도 나옵니다.
그리고 주인공이 어깨를 들썩이는 장면도 이때문에 근지러워서 그런다는 기본설정을 깔아두었죠. )
좋은 케릭터와 스토리를 치밀한 준비와 노력으로  살려낸 멋진 영화였습니다.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