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엔 단순하게 요거 하나 나왔잖아?
노래도 윤도현이든 크라잉넛이든 오!필승코리아같은 노래가 울려퍼졌고, '대한민국!'이란 문구아래 모두들 즐겁게 응원했잖아.
요런 하나 된 즐거운 분위기에서 사람들 뭉쳐가지고 응원하고 흥분하고 즐겁게 이야기했잖아.

그런데 그 뒤로 요렇게 수많은 티가 나왔잖아.
기업들이 자기들 티 팔아먹으려고 남들이랑 차별화시킨답시고 별의별 신기한 디자인 넣고
남들과 다른 문구들 슴가팍에 박아서 그 문구를 외치자고 하잖아. 이래서야 빨간색빼고는 사람들이 뭉치기가 힘들잖아.
딱히 티뿐만 아니라 응원문구나 응원가 같은것들도 지들이 하나 정해놓고 광고 열심히 때리잖아.
이래서야 사람들이 하나로 뭉쳐지기가 힘들거 아냐. (응원하기) 힘들거야 아마...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