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감상'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0.16 포천 1막 - ...그리 까댈만큼 나쁘진 않은데유?

포천1막
카테고리 만화 > 역사만화
지은이 유승진 (애니북스, 2010년)
상세보기



뭐. 이 작가분의 작품에 대해 이야기가 많더군요.
대충 기억나는대로 이야기들을 넣자면 '초반에 여러 위인드립이나 사건드립하면서 스케일만 딥따 키우고 이야기도 보니까 조낸짱샌투명예언가 이시경의 po예언wer 을 보여주는 거 아냐?'라는 이야기 말입죠.
뭐...저도 그것때문에 살까말까 고민하고있었는데 친구녀석이 사버렸더군요.
그덕에 얻어봤습니다.(ㅋ)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정도면 괜찮은거 아냐?'


초반에 나오는 위인드립은 이후 스토리 진행이 이어나면서 중간중간 나옵니다.
뭐 이이의 이야기라던가, 대원군의 이야기라던가...
이러한 이야기들은 사실. 스토리 진행에 직접적 연관이 없는 이야기가 대부분입니다.

그렇지만. 이 이야기가 그렇게 거슬리거나 스토리 이해에 방해가 되는 수준은 아닙니다.
일반적인 만화책들에 나오는 '후일담'이라던가 '외전'과 같은 성격의 이야기라고 봐줄수 있을 정도인데 말이죠.
게다가 인터넷으로 연재된 만화였다고 한다면 이러한 '외전'글들이 중간중간에 실렸다고 해도 이해못할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이와 관련된 괜찮은 민담이나 잡담'정도라고 할까요?

그런 이해선상으로 초반의 김정호, 이토 히로부미, 박정희의 이야기도 들 수 있습니다.
그 이야기가 실제로 있었지 않을수도 있고, 실제로 있었을수도 있습니다.
혹은 작가가 말 그대로 '뻥'을 치기 위해 이야기를 부풀리는 것일수도 있고요.

하지만 그 이야기는 본 이야기의 주인공인 이시경의 po예언wer 능력을 보여주기 위한 별도의 진짜/가짜의 이야기이고
본편의 스토리랑은 관련없지만 이야기를 시작하고 집중력을 높여주는데 좋은
그냥 '외전'이나 '앞에적은 후일담'이나 '이와 관련된 괜찮은 민담이나 잡담' 이라고 생각하고 보면 그리 무리가는것도 아닙니다.



또한 '예언가 이시경의 po예언wer' 관련해서는 제가 아직 인터넷상에 연재된 분량을 보지 못했습니다.
때문에 나중에 예언자 배틀을 할지, 혹은 그를 쫒아다니던 안경잽이 양반이나 이시경의 예사롭지 않은 과거나 이시경이 꽃중년의 외모로 동네 여자들을 후리고 다니는지 알 수가 없어서 장담은 하지 못하겠습니다.
하지만. 일단 지금 제가 본 1권의 분량으로만 친다면 글쎄... 문제는 없습니다.

이시경이라는 인물이 딸네미랑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벌이는 이야기란 구조이지만.
이시경의 예언력만을 의지해서 흘러가는 이야기도 아닙니다.
오히려 이시경이 사람들이 있는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그곳에서 여러 일을 겪게되는 것이 주된 이야기이죠.
예언력은 이야기를 장식해주는 부차적인 수단일 뿐입니다.
(뭐. 위에서 말한 '외전'이나 '후일담'들이 이시경의 예언력을 증명해주려고 드는것이 많아서 좀 그렇긴 합니다만...)

이시경이 살고 있는 시대의 모습과 그와 엮여서 일어나는 사건, 또한 그 시대를 살아가는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
이정도만 흘러가준다고 해도 훌륭한 만화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