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라클 벨리에 (2015)

The Belier Family 
8.5
감독
에릭 라티고
출연
루안 에머라, 까랭 비야, 프랑수아 다미앙, 에릭 엘모스니노, 록산느 듀란
정보
드라마, 코미디 | 프랑스 | 105 분 | 2015-08-27
글쓴이 평점  

미라클 벨리에를 보려고 내내 벼르다가 기어이 봤다. 청각장애 가족의 유일한 비청각장애인 딸이 음악적 재능을 알게된다는 설정에 진부하단 생각도 했지만, 그게 실화라는 것에 놀랬고, 그걸 어떻게 살려낼 것인가도 고민하며 봤다. 결론은? 마음에 들었다.

우선 영화 속 소리에 대해 생각해보자. 영화의 처음은 폴라가 가족들과 식사를 하고 학교에 가는 일련의 과정을 보여준다. 우선 폴라와 가족들의 일상장면에는 배경음악등을 깔기보다는 일상효과음이나 잡음등을 많이 들려준다, 그 뒤 폴라가 음악을 들으며 등교를 하는 순간 영화는 배경음악을 많이 들려준다, 이와 같이 음악은 폴라가 가족과 재능 속에서 오고 갈 때 마다 환경에 걸맞는 음악을 삽입해준다. 폴라가 오디션과 공연에서 부르는 곡들도 폴라가 처한 상황에 걸맞는 곡으로 이루어진다.

영화 속 화면들은 효과적이였다. 주인공의 감정에 따라 주변이 밝아지거나, 폴라와 주변인물들이 갈등을 할 때 마다 화면의 밝기나 색상이 어두워졌다. 심지어 크레딧 이후의 장면들도 전형적인 결말이였다. 하지만, 그만으로도 효과는 확실했고, 깔끔했다.

한번쯤 감동적인 이야기를 느끼고 싶으신 분은 보시길 추천한다.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