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사리와거미분화하고성장하고진화하라
카테고리 경제/경영 > 경영관리 > 조직관리일반
지은이 오리 브라프먼 (리더스북, 2009년)
상세보기
'불가사리랑 거미랑 무슨상관이 있어?' 저도 처음엔 그게 무슨관련이 있는건지 몰랐습니다.
하지만. 불가사리와 거미는 적합한 예더군요.

책에서는 몇가지 사례를 통해 개방형조직의 여러 예를 들었습니다.
제일 처음은 냅스터로, mp3공유프로그램이였죠. 숀 패닝이'서로 MP3를 공유하자'라는 생각에서 만든 P2P사이트에 많은 사람이 접속을 했었죠.
물론 음반회사는 소송을 걸어서 넵스터를 없에게 하는 등 P2P사이트들에 대한 감시를 소홀이 하지 않게 되었고, 음악을 내려받는 사람들에게 저작권 침해를 들어서 벌금을 내라고 하는등 활발한 활동을 벌였습니다. 그렇지만. 시장은 더욱 악화되어 갔습니다.

이에 대한 답변을 줄 수 있는례는 아파치 족입니다.1680년 스페인은 강력한 힘으로 아즈텍과 잉카제국을 연달아 멸망시켰고. 많은 자신감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아파치족을 만났고 그들은 이후 아파치족에게 약탈당했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책에서 말하는 개방형조직덕분이였습니다
아파치족은 사회적,도덕적인 모범을 보이는 난탄이라는 지도자가 있었지만 부족의 구성원들이 난탄을 따른것은 스스로 원해서이지 의무때문은 아니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난탄이 죽게 된다고 해도 부족에 그리 큰 타격을 일으키지는 못했고, 그에 대한 저항으로 조직은 더욱 강해졌습니다.

그리고 알코올중독방지회라는 모임도 있습니다.
이모임에는 특별한 책임자가 없지만 모두가 책임자입니다. 모두가 다 같은 알코올 중독자이고, 지도자도 없습니다. 금주에 실패하거나 잠시 참석안했던 사람도 다시 이 모임에 돌아오면 환영받습니다.

이책은 이렇게 우리들이 알기쉬운 조직들의 예를 많이 들면서 알기쉽게 설명해주고있습니다.
그리고 중앙집중형조직과 개방형조직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대로 특징을 잡고 구별을 해주고 있습니다.
그중 하나만 소개해보겠습니다.(아래의 10가지 기준에서 그렇다,혹은 전자일 경우에는 중앙집중형, 아니다,혹은 후자일 경우에는 개방형조직입니다.)

책임자가 있는가?
본부가 있는가?
머리에 타격을 가하면 죽는가?
명확한 역활구분이 있는가?
한 단위를 떼어내면 조직이 피해를 입는가?
정보와 권환이 집중되었는가?분산되었는가?
조직이 경직되어 있는가?
참가자수가 파악가능한가?
단위들이 조직이 자금지원을 받는가? 단위들이 직접 자금조달을 하나?
실무진이 매개자를 통해 의사전달하는가? 서로 직접 의사를 전달하는가?

다른 책들이라면 이쯤에서 개방형 조직이 가장 앞선 조직의 형태이다. 하는 식으로 결론짓고 끝내겠지만.
그렇지만 이 책은 개방형 조직을 활성화 시키기 위한 요소 다섯가지(서클,촉매자,이념,기존의 네트워크,투사)와 개방형조직의 약점에 대해서도 이야기 하고 개방형 조직의 미래와 개방형 조직을 상대하게 될 때의 대처방법 그리고 개방형조직의 미래인 혼합형조직을 이베이를 통해서 이야기하고 있다.
(자세히 설명안한부분이 궁금하신 분은 보시라.)
해당분야의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사회조직의 구성과 발달과정, 미래등을 엿볼수 있는 책이니 추천한다.

개방형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