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카마치 카즈마라는 이름을 잘 몰랐습니다.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의 작가라는 것도 모르고 금서목록도 보다가 접었습니다. 좋아한다기보단 싫어한다는 부분이죠.

그냥 신선한 제목과 단편이란것 때문에 샀었죠.


그래서 봤는데... 특이합니다.

크게 나누면 이야기구성은 3단계입니다. 설문전, 설문용으로 만든 숏커트 영상(여기서는 초단편소설), 그리고 설문결과에 따른 각각의 결론엔딩들로 나누었습니다.

이 이야기들, 일단은 새롭습니다. 설문용 단편들이나 설문결과 후 결론엔딩들 따로따로 놀지만 좋아하는 이야기만 골라내는 맛도 있을겁니다. 거기에 단편들과 결론엔딩들간의 연관관계나 상담인원들의 관계같은것도 연결하면서 보는 맛도 있죠.

하지만...결론이 깔끔하다 라는 생각은 안듭니다.

물론 엔딩을 조합해서 가설정도는 세울 수 있겠지만. 뭔가 확실하다는 느낌도 들지 않습니다. 

예전에 금서목록시리즈를 보다가도 이런 느낌이 들었는데, 그건 시리즈물이기 때문에 이해를 해줬겠지만 이 작품은 단편이란 말이죠. 단편이 잘되면 장편으로 넘어가는 예도 있지만 이건 그렇게 진행될 책은 아닌거 같단 말이죠...


그래도 꽤 특이한 라노베 스타일을 보게 되었고. 나름 나쁘진 않았습니다. 



간단한 앙케트입니다

저자
카마치 카즈마 지음
출판사
대원씨아이 | 2014-08-15 출간
카테고리
소설
책소개
'금서목록' 콤비, 카마치 카즈마와 하이무라 키요타카가 선사하는...
가격비교 글쓴이 평점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