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센텀세테 6층엔 전시장이 있습니다. CGV센텀시티에 에스컬레이터 하나만 타고 내려오신다면 바로 보실 수 있을겁니다. 
혹시 영화를 보러 갔는데 기다리시기 지루하신분은 한번 가보시길 바랍니다. 관람도 공짜고 사진촬영도 가능합니다.
이번에는 '임진년, 龍꿈을 꾸다' 라는 주제의 전시회가 열리고 있더군요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9.uf@122C44494F1AB7F929B631.jpg%7Cwidth=%22630%22%20height=%22354%22%20alt=%22%22%20filename=%222012-01-15_15-31-19_621.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우선 입구엔 여자와 용이 클림트의 [다나에]에서 본듯이 엉켜있었습니다.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8.uf@202C44494F1AB7FC2AD6DD.jpg%7Cwidth=%22630%22%20height=%22354%22%20alt=%22%22%20filename=%222012-01-15_15-30-10_454.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그리고 그 옆의'대룡'이라는 이름의 붉은 전시물은 둥글둥글한 글씨체를 바로 장식으로 만든 것 같은 느낌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1.uf@112C44494F1AB8062F808B.jpg%7Cwidth=%22630%22%20height=%221120%22%20alt=%22%22%20filename=%222012-01-15_15-36-42_18.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용과 소년/용과 소녀의 느낌을 잘 만들어놓은 작품도 멋졌고요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30.uf@182C44494F1AB8042E20A2.jpg%7Cwidth=%22630%22%20height=%221120%22%20alt=%22%22%20filename=%222012-01-15_15-36-26_265.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주사기로 페인트를 한점 한점 뿜어 압도적인 그림을 그린 작품도 있습니다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5.uf@112C44494F1AB80A30344B.jpg%7Cwidth="630"_##]

[##_http://taniguchi.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3.uf@142C44494F1AB7FF2B8685.jpg%7Cwidth=%22630%22%20height=%22354%22%20alt=%22%22%20filename=%222012-01-15_15-37-05_251.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하지만 저는 이 십이지신 시리즈 두 작품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우리들의 일상에서 볼 수 있는 인물들을 십이지 신으로 표현한 작품이나.
십이지신들을 직장인. 혹은 사회인처럼 보이게 만들어 의자위에 사열종대로 세워둔 작품이나.
일상에 십이지신을 넣어서 보여주는 신기함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이 전시는 2월 6일까지 한다고 하니 기회 되시는 분은 한번 들리기실. 
Posted by contentadmin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